뭐든지 함께

CLICK file_pdf TO DOWNLOAD.

지환 씨는 작은 식당을 경영하고 있었다. 지환 씨는 언제나 맛있는 음식을 싼 값에 제공했기 때문에 단골이 많았다. 또한 식당에 온 손님 누구에게나 친절하고 따뜻하게 대해 주었다.
어느 날, 지환 씨가 처음 보는 노부부가 식당에 들어왔다. 노부부는 구석 자리에 나란히 앉았다. 할아버지는 지환 씨를 불러서 김치 볶음밥을 주문했지만 할머니는 아무 것도 주문하지 않았다. 지환 씨는 음식을 할아버지 앞에 놓았다.

유머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